中 농업 유전자원 조사, 새로 수집한 유전자원만 2만 건 넘어
상태바
中 농업 유전자원 조사, 새로 수집한 유전자원만 2만 건 넘어
  • 동환신 기자
  • 승인 2021.11.26 17: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화통신/nbn시사경제] 정리 동환신 기자

중국 농업농촌부에 따르면 농작물과 관련해 2천323개 현(시∙구∙기(旗)∙단장(團場))을 대상으로 전면 조사 및 자료 수집을 마쳤다.

이번 조사를 통해 새로 수집한 농작물 유전자원은 2만800건에 달한다. 새로 발견된 가금류 유전자원은 18건, 수산양식 유전자원은 3만여 건이다. 이뿐 아니라 중산(中山) 오리(麻鴨∙광둥 오리), 상하이 물소 등 멸종 위기에 처한 동물들도 이번 조사 과정에서 발견돼 보호에 들어갔다.

쑨하오친(孫好勤) 농업농촌부 종자업관리사(司) 부사장(부국장)은 "역사적으로 유구한 자원, 멸종 위기에 처한 희귀 자원, 농경 문명와 전통 문화가 담긴 자원 등이 이번에 발견됐다"면서 이번 전면 조사를 통해 칭짱(青藏)고원 가금류 유전자원 데이터의 공백을 메울 수 있었고 일부 지역에만 서식하는 수생생물 역시 발견됐다고 설명했다.

칭짱고원은 기후가 독특하고 자원이 풍부하지만 조사 난도 역시 높은 편이다. 스젠중(時建忠) 중국 국가가금유전자원위원회 판공실 주임은 1980년대와 2000년대 초 진행된 가금류 유전자원 조사 범위가 제한적이었다고 말했다. 이에 이번 조사에서는 칭짱고원을 중심으로 희귀자원 수집에 나섰다.

스 주임은 신장(新疆) 파미르(帕米爾∙파미얼)고원 해발 4천m 이상에 서식하는 야크를 예로 들어 설명했다. 파미르 야크는 극도의 가뭄에도 적응력이 강하고 가파른 산길을 잘 오르며 현지 타지크(塔吉克∙타지커)족에게 우유∙고기∙털 등 생활필수품을 제공해 준다. 또한 고지대 순찰 시 교통수단으로 유용하게 활용된다.

파미르 야크. (농업농촌부 제공)

수산양식 유전자원 수집을 위한 전면 조사도 이번에 처음으로 실시됐다. 농업농촌부 어업어정관리국 관계자는 "지난 수십 년 동안 지방의 수생생물 자원의 소실 위험성이 커지고 있다"면서 "특히 일부 수력발전 시설이 하천 수생생물의 회복 통로를 차단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전면 조사를 통해 수생생물 자원의 현황을 파악함과 동시에 보호 조처를 취하고 새로운 우수 자원을 발굴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중국 남부 지역에 분포하는 황순어(黃脣魚)가 대표적이다. 과거에는 황순어를 흔히 볼 수 있었지만 최근 수년간 자원량이 심각하게 줄어들면서 멸종 위기에 처했다. 관계자는 "인공 번식을 준비 중"이라며 "인공 번식에 성공하면 이후 증식∙방류∙양식 단계를 밟아갈 수 있을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황순어. (농업농촌부 제공)

가금류∙수생생물 외에도 곡물∙면화∙과일∙채소 등 10대 농작물 우수 유전자원이 선정됐다.

첸첸(錢前) 중국과학원 원사는 "유전자원은 종자업 혁신의 기초"라며 "좋은 자원이 있어야 좋은 품질이 나온다"고 강조했다. 첸 원사는 유전자원을 정확히 감정하고 우수한 특성에 대응하는 유전자를 찾아내면 생물 육종 기술을 통해 품종 개량, 품종 혁신, 더 나아가 신품종 개발이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yhdeftnt@naver.com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