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칼럼] 나이불문 찾아오는 척추질환, 추나요법이 통증완화에 도움될 수 있어
상태바
[의료칼럼] 나이불문 찾아오는 척추질환, 추나요법이 통증완화에 도움될 수 있어
  • 백종수 기자
  • 승인 2020.11.23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디추네트워크 순천점 아나파한방병원 박태현 원장 메디추네트워크 양산점 미래한의원 홍지훈 원장
메디추네트워크 순천점 아나파한방병원 박태현 원장 메디추네트워크 양산점 미래한의원 홍지훈 원장

 

[nbn시사경제] 백종수 기자

장시간 앉아서 같은 자세를 유지하는 현대인들 가운데 어깨와 목 혹은 허리에 극심한 통증을 느끼는 젊은 환자들이 늘어나면서 디스크(추간판)질환과 자세교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흔히 디스크라 불리는 추간판탈출증은 뼈 사이에서 충격을 흡수해주는 구조물인 추간판(디스크)이 다양한 원인으로 인하여 탈출 또는 파열되면서 신경을 압박해, 통증을 유발하는 질환이다. 이는 흔히 퇴행성으로 인한 변화가 원인이지만 올바르지 못한 자세를 장시간 유지하는 습관으로 인해 젊은 환자들에게서도 나타나고 있어 나이불문 주의가 필요해지고 있다.

특히 오랜 시간 책상 앞에서 앉은 채로 시간을 보내야하는 청소년들의 경우 척추에 하중이 가해져 무리를 받을 수밖에 없는데, 이는 척추측만증이나 골반불균형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적지 않다. 때문에 목과 허리 근육이 자주 뭉치고 통증이 동반되며 움직임에 제한이 생기는 경우, 자세한 검진과 치료를 진행하여 근골격계 질환의 악화를 사전에 방지해야한다.

평산동 미래한의원 홍지훈 원장은 “추간판탈출증을 비롯한 근골격계 질환의 경우 그 증상과 정도가 악화되기 전 정확한 검진과 치료가 이루어지는 것이 중요하며, 잘못된 자세나 출산 후 틀어진 골반과 척추를 교정하고 불균형을 바로잡기 위해서는 한의사가 직접 치료부위를 손으로 밀고 당기면서 교정하는 추나요법이 도움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순천 아나파한방병원 박태현 원장은 “추나요법은 인체의 불균형을 바로잡아 근육과 근막의 이완을 돕기 때문에 통증을 개선하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으며 체형교정을 비롯하여 척추교정, 골반교정, 산후골반교정 등의 목적으로도 시술되는 요법이다. 하지만 치료 전 환자의 증상이나 통증의 정도, 개인의 체형을 세심하게 파악하여 맞춤치료로 진행되는 것이 중요하다”고 당부했다.

한편 추나치료는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았던 과거와는 달리 2019년 4월부터 건강보험 적용이 가능해져 1회 1~3만원의 본인부담금 지불로 진행될 수 있다. 다만 환자 한 명당 연간 20회 한도가 정해져있으며 한의사 1인당 1일 18회로 급여횟수가 제한되어 있으니 추나치료를 하기 전 방문을 원하는 한방병원이나 한의원측에 문의하여 치료가 가능한지에 대해 확인하는 것이 도움된다.

nbnnews1@naver.com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