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성여상, 육군 여군부사관 9명 최종합격
상태바
대성여상, 육군 여군부사관 9명 최종합격
  • 김영대 기자
  • 승인 2022.01.11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경진, 이도희, 김서진, 연정아, 장시은, 박은주, 이유승, 안혜연 학생
오는 2월3일 육군부사관학교 입교,12주간 부사관 과정 수료, 5월 1일 임관
▲(상단 왼쪽부터) 김서진, 박경진, 박은주, 안혜연 학생 (하단 왼쪽부터) 연정아, 이도희, 이유승, 장시은 학생 (사진=충북교육청)

[충북=nbn시사경제] 김영대 기자

대성여자상업고등학교는 3학년 학생 8명, 졸업생 1명이 육군 민간 여군부사관 2021년 2기 공채에 최종 합격했다고 10일 밝혔다.

박경진, 이도희, 김서진, 연정아, 장시은, 박은주, 이유승, 안혜연 학생은 지난해 7월 지원서를 접수해 8월 필기평가, 10월 신체검사, 11월 최종 면접 3단계의 관문을 우수한 성적으로 통과했다.

오는 2월3일 육군부사관학교에 입영해 12주간의 부사관 양성과정을 수료한 뒤 5월 1일 임관한다.

졸업생 김현아 학생은 2021년 여군부사관 1기 공채에 합격해 교육 중에 있다.

1학년 때부터 자신의 진로를 군인으로 설정하고 꾸준히 운동을 하며 가장 필수 요소인 체력을 길렀고 학교에서 운영하는 부사관 임용 동아리 활동을 통해 필기시험에 대비하고 면접시험에 필요한 자세와 태도를 익혔다.

지역의 대학과 연계해 장교 출신인 교수들과 현역에서 복무하는 학교 선배에게 조언을 받으며 군인이 되기 위한 자세와 마음가짐을 다졌다.

합격생들은 “학교에서 교육과 훈련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준 덕분에 군인의 꿈을 이룰 수 있었다"며 "부사관이 되어서도 초심을 잃지 않고 끝까지 모든 훈련에 최선을 다하는 명예롭고 자랑스러운 군인이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대성여상은 지난해 처음으로 부사관 임용 동아리를 운영했다. 운영 첫 해에 지원한 모든 학생이 합격하는 성과를 얻었고 부사관을 꿈꾸는 학생들을 위한 맞춤형 교육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

이경동 교장은 “여군부사관을 목표로 꾸준히 노력해온 학생들과 많은 노력을 기울여준 선생님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학생들이 학교를 통해 자신의 꿈을 이뤄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지원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eu7539@hanmail.net

seu7539@hanmail.net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