野 “전국민 위로금, 선거용이라고 고백해라”
상태바
野 “전국민 위로금, 선거용이라고 고백해라”
  • 이성원 기자
  • 승인 2021.02.22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nbn시사경제)
(사진=nbn시사경제)

[nbn시사경제] 이성원 기자

국민의힘은 문재인 대통령이 코로나 19 상황이 진정되면 전국민 지원금을 검토하겠다고 밝히자 이에 대해 "선거용 위로금이라고 고백하라"고 말했다.

배준영 대변인은 21일 논평을 통해 "확진자 급증으로 3차 유행 우려가 커진 이 와중에 대통령이 위로금부터 꺼내는 게 정상이냐"며 비난했다.

배 대변인은 "진정 국민을 위로하고 싶거든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위한 정확하고 온전한 손실보상대책부터 마련하라"고 밝혔다.

이어 "국민의 혈세를 돌려준다면서, 시혜를 베풀 듯 위로금이라고 명명하는 것도 위선을 넘는 죄악"이라며 “필요할 때는외면하고 있다가 선거만 다가오면 매표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헌법을 지켜라”며 “국민에 대한 합당한 지원이라면 국민의힘은 초당적 협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ramseskelly@naver.com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