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국정평가 긍정 47.6%, 부정 47.9%...취임 후 첫 역전
상태바
윤석열 국정평가 긍정 47.6%, 부정 47.9%...취임 후 첫 역전
  • 김희선 기자
  • 승인 2022.06.22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채널에이 방송 화면
채널에이 방송 화면

[nbn시사경제] 김희선 기자

윤석열 대통령의 지지율이 취임 후 처음으로 오차범위 내에서 부정평가가 긍정평가를 앞섰다.

여론조사업체 알앤써치가 뉴스핌 의뢰로 지난 18~21일 전국 성인 1004명을 대상으로 한 여론조사에서 윤 대통령 국정 수행 평가를 물은 결과 긍정이 47.6%, 부정이 47.9%였다.

긍정 평가는 전주보다 4.9%포인트 떨어졌고 부정 평가는 4.9%포인트 올랐다.

연령별로는 20대와 60대를 제외한 모든 연령대에서 부정평가가 높았다.

30대에선 부정 49.1%, 긍정 46.2%으로 부정 평가가 다소 높았고 40대에서는 부정평가가 62.9%로 긍정(33.4%)의 배에 달했다. 50대(부정 50.1%, 긍정 45.8%) 역시 부정평가가 높았다.

18세 이상 20대에서는 49.4%로 긍정평가가 부정평가(48.4%)보다 약간 높았고 60대에서는 긍정평가가 57%로 연령대 중 가장 높았다.

지역별로는 부산·울산·경남(53.3%), 대구·경북(55.9%), 강원·제주(48.7%), 서울(49.6%) 경기·인천(50.2%)에서 긍정평가가 높고 부정평가는 전남·광주·전북(69.5%), 대전·충청·세종(52.4%)에서 높았다.

알앤써치는 주식 하락과 고물가 등 경기 불안감이 지지율 하락에 영향을 미쳤다고 분석했다.

정당 지지도는 국민의힘이 전주보다 5.9%포인트 떨어진 44.3%, 더불어민주당은 1.1%포인트 하락한 29.6%였다.

이번 여론조사의 응답률은 2.7%이고, 표본오차는 95%의 신뢰수준에 ±3.1%p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http://www.nesdc.go.kr) 참고.

khs61812@gmail.com

 

khs61812@gmail.com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