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 손명수 차관, 우크라이나 철도진출 위한 인프라 외교 전개
상태바
국토교통부 손명수 차관, 우크라이나 철도진출 위한 인프라 외교 전개
  • 오서연 기자
  • 승인 2021.03.16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인프라부 1차관 면담서 고속철도 협력, 차량수출 등 논의
사진=국토교통부 제공
사진=국토교통부 제공
사진=국토교통부 제공
사진=국토교통부 제공

[nbn시사경제]오서연 기자

손명수 국토교통부 2차관은 오늘 우크라이나 인프라 협력 방한단과의 면담에서 우크라이나 고속철도 건설 사업, 전동차 수출 등과 관련해 양국 간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손 차관은 우크라이나가 유럽과 아시아를 잇는 교통의 요충지로서 철도망 구축을 통한 발전 가능성이 크다는 점을 언급하며, 한국은 단기간 고속철도망을 성공적으로 확충하였고 이미 우크라이나에 전동차를 공급한 경험도 있어 최적의 철도사업 파트너가 될 수 있음을 강조했다.

우크라이나 아브라모비치 차관은 자국이 철도망 고속화에 높은 열의를 가지고 있다고 소개하며 한국의 풍부한 철도사업 경험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향후 타당성조사 지원 등 철도 분야에서 긴밀히 협력해 줄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양국은 이번 면담에서 우크라이나 정부가 추진하는 철도사업 자금 조달과 관련한 양국 간 협력 가능성도 논의했다.

국토교통부는 이번 면담이 신흥 북방협력국인 우크라이나와 호혜의 경제협력을 모색하는 유용한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yyoo98@yonsei.ac.kr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