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군, 2021년 ‘스마트 민방위교육’ 실시
상태바
횡성군, 2021년 ‘스마트 민방위교육’ 실시
  • 원종성 기자
  • 승인 2021.04.29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nbndb
사진=nbndb

[nbn시사경제] 원종성 기자

횡성군(군수 장신상)은 28일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올해 상반기 민방위 교육을 비대면 스마트교육으로 전환해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비대면 스마트교육은 집합교육으로 발생할 수 있는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것으로, 횡성군 소속 민방위 대원이라면 누구나 5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컴퓨터와 스마트폰을 이용해 교육을 받을 수 있다. 1시간 가량의 교육수강 후 평가를 통과하면 별도의 비상소집 훈련에 참여하지 않아도 된다.

교육내용은 민방위 대원의 임무와 역할, 화생방, 심폐소생술 등 28개 과목으로 구성됐으며 지진, 화재, 풍수해 등 생활안전 상식도 함께 배울 수 있다.

이달환 자치행정과장은 “앞으로 민방위 대원의 교육부담은 완화하고 교육내용은 지역 실정에 맞는 내용으로 충실히 보강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kymajs@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nbnnews1@naver.com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