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조국 방문에 "극히 유감, 독도는 국제법상 일본 고유영토"
상태바
日, 조국 방문에 "극히 유감, 독도는 국제법상 일본 고유영토"
  • 고나은 기자
  • 승인 2024.05.14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뉴스 캡쳐)
(사진=KBS 뉴스 캡쳐)

[nbn시사경제] 고나은 기자

일본 정부가 조국혁신당 조국 대표의 독도 방문에 대해 "영토와 영해, 영공을 단호히 지켜낸다는 결의하에 의연하게 대응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13일 일본 정부 대변인 하야시 요시마사 관방장관은 이날 오후 기자회견에서 "'다케시마'(竹島·일본이 주장하는 독도의 명칭)는 역사적 사실에 비춰볼 때도 국제법상으로도 명백한 일본 고유의 영토"라고 전했다. 

일본 외무성도 이날 발표한 보도자료에서 조국 대표의 독도 방문을 두고 "사전 중지 요청에도 강행됐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러면서 "역사적 사실에 비춰봐도 국제법상으로도 명백히 일본 고유 영토라는 점을 감안하면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으며 극히 유감스럽다"고 밝혔다.

한편 조 대표는 13일 독도를 찾아 "일본에 경고한다. 영유권 주장을 멈추고 사과하라"고 말했다.

이어 최근 라인야후 사태에 대한 정부의 대응도 비판했다. 

조국 대표는 "라인 경영권이 일본 기업으로 넘어가면, 디지털 갑진국치(甲辰國恥)로 불릴 것"이라고 전했다. 

doakho@gmail.com

nbn 시사경제, nbnbiz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