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과천청사, "지역과 상생해 빠른 시일 내 많은 주택공급하겠다"
상태바
정부과천청사, "지역과 상생해 빠른 시일 내 많은 주택공급하겠다"
  • 오서연 기자
  • 승인 2021.06.04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bn시사경제] 오서연 기자

정부가 4일 국ㆍ공유지를 활용한 주택공급을 위해 '서울권역 등 수도권 주택공급 확대방안'을 발표했다.  

지자체 등 관계기관의 의견을 수렴하는 과정에서, 갈등을 최소화하는 동시에 안정적이고 효과적인 주택 공급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다양한 대안이 제시됐다. 

다양한 대안 중 하나로 '정부과천청사 유휴부지 4천호 공급'이 제시됐다.

이에 대해, 정부는 당ㆍ정 협의를 거쳐 '양호한 입지'에 '기존 발표물량을 초과하는 대체물량'을 제시했고, 지자체의 적극적인 협조가 담보되면 대안 검토가 가능하다는 원칙하에 과천시와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했다.

정부는 당초 발표한 정부과천청사 유휴부지를 개발하지 않고, 과천과천지구 등에서 주택 등을 통해 3천여 호를 공급하고, 그외 대체지 1.3천여 호 등을 통해 당초 목표량보다 많은 4.3천 호 이상을 공급하는 것으로 계획을 변경했다. 

이를 통해 지역과 상생하면서 당초보다 많은 주택을 빠른 시일 내에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정부는 "과천시와 마련한 방안을 통해 국민분들께 약속한 주택 공급 계획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kitty2525my@naver.com

kitty2525my@naver.com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