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원불교, 한반도 평화·탄소중립 위해 힘 합친다
상태바
산림청-원불교, 한반도 평화·탄소중립 위해 힘 합친다
  • 김경진 기자
  • 승인 2021.07.01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과 원불교는 30일 전북 익산 원불교 중앙총부에서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산림청 제공)
산림청과 원불교는 30일 전북 익산 원불교 중앙총부에서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산림청 제공)

[nbn시사경제] 김경진 기자

산림청과 원불교는 30일 전북 익산 원불교 중앙총부에서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한반도 평화통일을 기원하고, 탄소중립을 위한 산림 중요성 인식을 국민과 함께하기 위해 마련됐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평화의 나무심기 등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국민 캠페인을 지속해서 추진할 예정이다.

협약 주요 내용은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 국민 캠페인 공동 추진 ▲평화의 나무심기․숲 조성 등을 통한 평화 활동 ▲탄소중립과 평화의 숲 국민인식 확산을 위한 교육․체험활동 ▲남북산림협력 증진을 위한 협력사업 발굴 및 상호 지원․우호 증진으로 이루어졌다.

최병암 산림청장은 “원불교와 함께 숲을 통한 탄소중립 실현과 남북평화를 동시에 이룰 수 있도록 평화의 숲 조성과 이를 활용한 교육과 체험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면서 “숲 속의 한반도 만들기에 국민 여러분의 관심과 지지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kjinee97@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webmaster@nbnbiz.co.kr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