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원직 던진 이낙연 "정권 재창출에 집중...국민 삶 지키는데 헌신"
상태바
의원직 던진 이낙연 "정권 재창출에 집중...국민 삶 지키는데 헌신"
  • 원종성 기자
  • 승인 2021.09.10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낙연 前대표. 사진=nbnDB
이낙연 前대표. 사진=nbnDB

[nbn시사경제] 원종성 기자

"불안의 시대에 삶을 위협하는 모든 요소로부터 국민 한 분 한 분의 삶을 보호하고 지켜주는 나라를 만들고자 헌신하겠다"

신사 이낙연 前더불어민주당 대표가 8일 의원직 사퇴를 선언했다.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에 참여중인 이낙연 前대표는 충청권에 이어 호남 경선을 앞두고 배수의 진을 치는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선두를 내주고 있지만 남은 경선에서 반전 드라마를 연출하겠다는 의지를 보였다는 평이다.

이 前대표는 오후 광주광역시의회 기자회견을 통해 “민주당의 가치, 민주주의의 가치를 지키기 위해 국회의원직을 버리고 정권 재창출에 나서기로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어 “20대 국회의원으로 만들어준 서울 종로구민들께는 한없이 죄송하다. 그러나 저의 모든 것을 던져 정권 재창출을 이룸으로써 민주당과 대한민국에 진 빚을 갚겠다”고 강조했다.

이 前대표는 본보 인터뷰를 통해서도 "무슨 방법을 써서라도 부익부 빈익빈을 끊을 것이며 양극화를 해소하는데 정치인생을 걸겠다. 모두가 경쟁력 있는 미래의 길을 펼쳐갈 것이다”고 강조한 바 있다.

kymajs@naver.com

kymajs@naver.com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