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재무부, 미얀마 군부 쿠데타 연류 인사 2명 추가 제재
상태바
미 재무부, 미얀마 군부 쿠데타 연류 인사 2명 추가 제재
  • 이성원 기자
  • 승인 2021.02.23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미국 재무부 홈페이지)
(사진=미국 재무부 홈페이지)

[nbn시사경제] 이성원 기자

미국 정부가 미얀마 군부 쿠데타에 연루된 인사 2명에 대해 추가 제재를 단행했다.

미국 재무부는 22일(현지시간) 성명을 내고 "미얀마 쿠데타에 책임이 있는 군부 관계자 2명에 대한 제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미 재무부는 "이 조치는 미얀마 치안 당국이 평화적 시위대를 사살한 것에 대응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제재는 미국 재무부 해외자산통제국(OFAC)의 자산동결, 자금거래와 입국금지 등의 제재를 받게 된 인사는 미얀마 군 장성인 모민툰과 마웅마웅초 두 명이다.

앞서 미국 재무부는 지난 11일 미얀마의 민 아웅 흘라잉 최고사령관과 소에 윈 부사령관을 포함해 10명에 대한 제재를 단행한 바 있다.

미얀마 군부는 지난해 11월 열린 총선에서 부정선고 선고 의혹을 제기하며 아웅산 수치를 포함한 선거로 선출된 지도자들을 구금했다. 

 

ramseskelly@naver.com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