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해경, 목포 동명항 계류선박 이동중 해상에 실족 선원 긴급구조
상태바
목포해경, 목포 동명항 계류선박 이동중 해상에 실족 선원 긴급구조
  • 조완동 기자
  • 승인 2020.12.31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남 목포양경찰서 청사. (사진= 목포해경 제공)
▲ 전남 목포양경찰서 청사. (사진= 목포해경 제공)

[목포=nbn시사경제] 조완동 기자

전남 목포해경이 폭설과 한파가 몰아치던 목포 동명항에서 선박으로 이동 중인 50대 선원이 실족으로 해상에 추락한 것을 긴급 구조했다.

목포해경(서장 정영진)은 지난 30일 오후 4시 7분경 목포시 동명항에서 근해유자망 A호(24톤) 선원 김모씨(57세)가 선박에 승선하기 위해 이동 중 미끄러져 해상에 추락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해경은 서산파출소 연안구조정과 서해특수구조대를 급파, 신고 접수 3분 만에 익수자를 발견하고 현장에 도착한 경찰관(순경 김동관)이 지체 없이 바다에 입수해 신속하게 구조했다.

구조 당시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으로 강풍(14~16m/s)이 불고 한파로 인해 수온이 7.8℃로 매우 차가운 상태였다.

해경에 의해 구조된 선원 김모씨는 저체온증을 호소해 보온 등 응급조치를 받고 함께 출동한 119 구급대에게 인계되어 목포 소재 병원으로 이송됐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눈이나 비가 내리는 날에는 선박에 미끄러운 부분이 있어 안전에 세심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했다.

jwd8746@hanmail.net

 

nbnnews1@naver.com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