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정부 허락한다면 AZ 백신 먼저 맞을 용의 있다"
상태바
안철수 "정부 허락한다면 AZ 백신 먼저 맞을 용의 있다"
  • 주해승 기자
  • 승인 2021.02.22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사진=안철수 페이스북 페이지)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사진=안철수 페이스북 페이지)

[nbn시사경제] 주해승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22일 정부가 허락한다면 AZ(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먼저 맞을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  

안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정부가 허락한다면 제가 정치인으로서, 또 의료인의 한사람으로서 먼저 AZ(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을 용의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AZ 1차 접종대상자는 아니지만, 집단면역 형성을 위한 백신접종은 차질없이 시급하게 이루어져야 한다"며 "AZ에 대한 불신과 불안감 해소를 위해서라면 (먼저 맞을) 용의가 있다"고 덧붙였다.

안 대표는 이날 정부의 4차 재난지원금과 '국민 위로지원금'에 대해선 "선거용 인기영합주의 카드"라며 "정권의 매표 인기영합주의는 돈은 국민이 내고 생색은 정권이 내는 대국민 사기극"이라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국민위로금은 한마디로 이번 서울시장, 부산시장 보선 때 우리를 찍어줘야 받을 수 있다는 사탕발림이고, 내년 대선 직전에 국채로 돈을 빌린 뒤 무차별 살포하려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이날 더불어민주당 정청래 의원은 '국민의 불신 해소를 위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문재인 대통령이 가장 먼저 맞아야 한다'고 주장한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을 향해 "그렇게 국민건강이 걱정되면 당신과 내가 먼저 백신접종을 하자"고 말했다.

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우리 두 사람도 우선접종대상은 아니지만 국민들께서 허락한다면 둘이 모범을 보이자. 그렇게 불안하고 걱정되시면 용기를 내시라"며 "백신을 충분히 확보했다는 데도 백신 못 구했다고 난리를 칠 때는 언제고 이제 백신접종 하겠다니 불안 조장하며 난리 치고 있는 것은 누구인가"라고 비판했다. 

 

ramseskelly@naver.com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