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 총리 "부동산 실거래 허위신고, 강력히 조치할 것"
상태바
정 총리 "부동산 실거래 허위신고, 강력히 조치할 것"
  • 이성원 기자
  • 승인 2021.02.23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최근 아파트 등 부동산 거래시 통상적인 시세보다 높게 신고하고 취소하는 주택 실거래가 허위 신고와 관련해 "국토교통부와 경찰청 등 관계부처에 강력히 조치하라"고 지시했다. (사진=국무총리실)
정세균 국무총리는 최근 아파트 등 부동산 거래시 통상적인 시세보다 높게 신고하고 취소하는 주택 실거래가 허위 신고와 관련해 "국토교통부와 경찰청 등 관계부처에 강력히 조치하라"고 지시했다. (사진=국무총리실)

[nbn시사경제] 이성원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는 최근 아파트 등 부동산 거래시 통상적인 시세보다 높게 신고하고 취소하는 주택 실거래가 허위 신고와 관련해 "국토교통부와 경찰청 등 관계부처에 강력히 조치하라"고 지시했다.

정 총리는 23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주재한 국무회의에서 "시세보다 높게 신고하고 취소하는 사례가 매우 많은 것으로 보도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총리는 "국토부, 기재부, 국세청, 경찰청 등이 유기적으로 협력해서 허위신고에 대해서는 절대 용납되지 않는다는 기조하에 면밀히 대처하라"며 "필요하면 수사 등을 통해 시장 교란 행위가 발붙이지 못하도록 강력하게 조치해 주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ramseskelly@naver.com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