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 KF-21 전투기 첫 초음속 비행 성공
상태바
국산 KF-21 전투기 첫 초음속 비행 성공
  • 임소희 기자
  • 승인 2023.01.17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 국산 초음속 전투기 KF-21 '보라매' 시제 1호기가 17일 첫 초음속 비행에 성공했다. (사진=유튜브 캡처)
첫 국산 초음속 전투기 KF-21 '보라매' 시제 1호기가 17일 첫 초음속 비행에 성공했다. (사진=유튜브 캡처)

[nbn시사경제] 임소희 기자

첫 국산 초음속 전투기 KF-21 '보라매' 시제 1호기가 17일 첫 초음속 비행에 성공했다. 지난해 7월 시제 1호기의 초도 비행 성공 이후 6개월 만이다.

이날 방위사업청에 따르면 이동규 한국항공우주산업 수속의 조종으로 이뤄진 이날 시험은 오후 2시 58분부터 3시 54분까지 비행 도중 3시 15분께 초음속 비행을 했다. 고도 약 4만 피트로 비행하면서 처음으로 '마하 1'을 돌파했다.

KF-21은 지난해 최초 비행 이후 현재까지 80여회의 비행을 통해 고도·속도 등 비행영역을 지속적으로 확장시켜 왔다. 방사청은 “이번 음속 돌파 비행을 통해 KF-21이 음속 영역에서 기체의 구조적 안정성을 보유하고 있음이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이종섭 국방부장관은 "수많은 사람들의 헌신과 노고 덕분에 드디어 국내기술로 개발한 최초의 초음속 항공기를 보유하는 역사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게 되었다"며 "이번 초음속 비행 성공을 통해 우리 군은 과학기술 강군 건설의 토대를 더욱 공고히 하였을 뿐만 아니라 4대 방산수출국으로 한 걸음 더 나아가는 쾌거를 거둘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2020231147@yonsei.ac.kr

2020231147@yonsei.ac.kr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