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애, 24일 의원직 공식 사퇴.. 비례대표4번 김의겸 국회입성
상태바
김진애, 24일 의원직 공식 사퇴.. 비례대표4번 김의겸 국회입성
  • 주해승 기자
  • 승인 2021.03.22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애 열린민주당 의원(사진=김진애 페이스북 페이지)
               김진애 열린민주당 의원(사진=김진애 페이스북 페이지)

[nbn시사경제] 주해승 기자

김진애 열린민주당 의원이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위해 국회의원직 사퇴를 선언한 가운데, 오는 24일 본회의에서 공식 사직 처리될 예정이다. 

김 의원의 사퇴로 열린민주당 비례대표 4번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이 국회의원직을 승계하게 됐다. 

김 의원은 22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번 주 24일 본회의에서 제 국회의원직이 퇴직 처리된다”며 “김 전 대변인과의 인수인계가 잘 이루어져서 마음의 부담은 조금 덜고 간다”고 밝혔다.

이어 “헌정사에 처음 일인지라 행정절차가 복잡했다”면서 “이삿짐 거의 다 쌌고, 작은 행정처리 마무리하면 된다. 그동안 고마웠다. 뜨거웠다. 끝맺음은 언제나 새로운 시작”이라고 소회를 밝혔다.

또한 김 의원은 열린민주당 당원 및 지지자들을 향해 “그동안 저에게 용기를 주시고 힘을 넣어주시며 지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며 감사의 뜻을 표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고마웠습니다. 뜨거웠습니다. 끝맺음은 언제나 새로운 시작입니다”라고 전했다. 

 

 

wngotmd@naver.com

주요기사